후오비 코리아, 2019년 암호화폐·블록체인 5대 트렌드 선정

STO, 기관투자자, 확장 솔루션, 기업 블록체인 적용, 스테이블 코인

2019-01-07 12:00 출처: 후오비 코리아

서울--(뉴스와이어) 2019년 01월 07일 -- 글로벌 디지털 자산 거래소 후오비 코리아(Huobi Korea)가 2019년 암호화폐 및 블록체인 업계를 이끌 주요 트렌드를 7일 제시했다.

후오비 코리아 리서치팀은 2019년 암호화폐 및 블록체인 산업을 이끌 주요 트렌드로 △STO(증권형 토큰 발행)의 확산 △기관 투자자 유입 △확장 솔루션(Scaling) 확보 △기업의 블록체인 적용 및 활용 확산 △스테이블 코인 등 5가지를 선정했다.

◇STO(증권형 토큰 발행)의 확산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로 주목받고 있는 증권형 토큰은 이자, 의결권, 지분 등이 투자자 소유가 되어 투자자의 보호 및 책임이 강화되는 장점이 있다. 토큰화가 적용되는 것은 증권형 크라우드 펀딩을 시작으로 부동산, 예술품, 벤처캐피털 등 비유동 대체 자산으로 그 저변을 확대해 나갈 것으로 예상된다. 엘레나 강 후오비 코리아 운영본부 실장은 2018년 12월 26일 강남에서 개최된 ‘499BLOCK 밋업’에 참여해 “STO는 타 비즈니스 모델과 비교해 규제 가이드라인이 명확하다”며 “가장 현실적이고 현행 증권법 내에서 합법적인 거래가 가능해 새로운 트렌드로 떠오를 것”이라고 전망했다.

◇기관 투자자의 유입

디지털 자산이 새로운 투자 자산으로 주목받기 시작하면서 기관 투자자의 유입이 진행될 것으로 전망한다. 각국의 암호화폐 규제가 명확해지고, 커스터디(Custody) 서비스 등 안정적인 투자를 위해 필요한 인프라가 갖춰지고 있는 상황이다. 리스크 분산 차원에서 대체 자산에 대한 관심 증가, 포트폴리오 다변화 등으로 기관 투자자가 점점 유입될 것으로 예상한다.

◇확장 솔루션(Scaling) 확보

‘비트코인 라이트닝 네트워크’와 ‘이더리움 플라즈마’와 같은 다양한 확장 솔루션의 개발 및 발전이 2019년의 주요 산업 트렌드가 될 것으로 전망한다. 확장 솔루션은 기존 문제점으로 지목됐던 수수료 증가와 처리량 한계 문제를 해결한 것이 특징이다. 확장 솔루션이 확보된 블록체인 프로젝트는 신규 이용자를 충분히 수용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한다.

◇기업의 블록체인 적용 및 활용 확산

2018년 딜로이트 블록체인 설문 조사에 따르면 40%에 해당하는 참가자들이 2019년에는 기업에서 500만달러(한화 약 55억원) 이상을 블록체인 기술에 투자할 것이라고 답했다. 응답자 중 74%는 블록체인 기술이 기존 회사에 많은 이익을 가져올 것으로 예상했다. 2018년에 유통망 및 해운, 금융, 사이버 보안, 보험, 건강관리 등 다양한 분야에서 블록체인 기술을 접목하려는 시도가 있었다면, 2019년에는 실용화되는 분야가 많이 늘어날 것으로 보고 있다.

◇스테이블 코인

법정통화와 유사한 가치를 지닌 스테이블 코인이 암호화폐 산업에서 중요한 위치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전망한다. 스테이블 코인은 테더(Tether)에 대한 신뢰 부족으로 HUSD, PAX, GUSD, USDC 등과 같이 다양하게 발행됐다. 2018년 11월 기준 스테이블 코인 분야에 약 30억달러 규모의 투자금이 유치되는 등 스테이블 코인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페이스북 왓츠앱, 일본 미즈호 그룹도 스테이블 코인을 발행해 디지털 자산으로 활용할 것이라는 소식이 전해졌다. 스테이블 코인은 지급 및 송금의 용이성이 높아 국경과 기술 전반에 걸쳐 디지털 자산의 파급효과를 가져올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후오비 코리아는 4일 원화(KRW) 마켓을 오픈하고 이를 기념해 1월 한달간 ‘원화마켓 거래 수수료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다. 모든 실명 인증 회원을 대상으로 하는 이번 이벤트는 원화 거래 수수료 무료, 코인간 거래 수수료는 0.2%에서 0.05%로 대폭 할인 혜택을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후오비 코리아 개요

글로벌 디지털 자산 거래소 후오비 코리아(Huobi Korea)는 싱가포르에 본사를 둔 후오비 그룹의 한국 법인으로 2018년 3월 30일 정식으로 오픈했다. 후오비 코리아는 후오비 그룹의 전문성과 보안성을 바탕으로 국내 현지화를 위해 설립된 거래소로 신뢰도 높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특히 디지털 자산 거래 외에도 블록체인 연구소, 포털 사업, 금융 서비스 등 다양한 수익 모델을 발굴할 수 있도록 사업 영역 확장을 계획 중이며, 블록체인 생태계 조성을 위한 허브의 역할을 다하고자 다양한 기업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한편 디지털 자산의 금융 허브 후오비 그룹은 전 세계 3대 암호화폐 거래소 후오비 글로벌을 운영 중이며, 한국을 포함해 싱가포르, 미국, 일본, 홍콩, 중국, 호주, 영국, 브라질, 캐나다, 러시아 등 다양한 국가에서 법인을 설립해 암호화폐 거래소를 운영 중이다. 비트코인(BTC)을 비롯해 이더리움(ETH), 비트코인캐시(BCH), 리플(XRP), 라이트코인(LTC), 이오스(EOS), 대시(DASH), 후오비 토큰(HT), 트론(TRX), 뮤지카(MZK), 엠블(MVL) 등 140여 가지의 다양한 알트코인 거래가 가능하며, 특히 2013년 거래소 오픈 후 지금까지 무사고 보안 대응체계와 투자자 보상 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