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 한국보훈복지의료공단과 업무협약 맺어

학교 밖 청소년을 위해 전국 6개 보훈병원에서 무료 의료서비스 제공키로
의료지원 기관과 치료 과목 확대하여 학교 밖 청소년을 위한 건강안전망 강화

2019-07-09 11:40 출처: 한국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

한국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과 한국보훈복지의료공단이 학교 밖 청소년 건강지원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부산--(뉴스와이어) 2019년 07월 09일 -- 여성가족부 산하기관인 한국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이사장 이기순)은 한국보훈복지의료공단(이사장 양봉민)과 학교 밖 청소년 건강지원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을 8일 서울 중앙보훈병원에서 체결하였다.

이번 협약으로 그동안 치료비 부담으로 충분한 병원 치료를 받지 못해온 학교 밖 청소년들이 전국 6개 보훈병원에서 무료로 치료서비스를 받을 수 있게 되었다.

2018년 학교 밖 청소년 건강검진 결과(2018, 여성가족부)에 따르면 2018년 학교밖청소년 건강검진을 받은 청소년(5033명)의 21.1%(1061명)가 각종 질병에 대한 치료를 필요로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은 ‘18년부터 중앙보훈병원과 학교 밖 청소년의 건강지원을 위해 연계하여 예방접종 및 치과 치료를 지원해왔으나 치료분야 및 지역적 한계로 지원받을 수 있는 학교 밖 청소년이 제한적일 수밖에 없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 기관은 중앙보훈병원을 비롯한 전국 6개 보훈병원으로 의료지원 기관을 확대함과 아울러 기존 치료과목 이외에 내과, 산부인과, 안과, 피부과, 정형외과 등 추가하여 학교 밖 청소년을 위한 건강안전망을 강화한다.

한국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 이기순 이사장은 “이번 협약으로 질병이나 질환이 있는 학교 밖 청소년에게 필요한 최소한의 전문적인 치료서비스가 제공되는 사회적 지원 기반이 마련되었다”며 “병원 치료비 때문에 의료서비스를 받지 못하는 청소년이 없도록 더욱 촘촘한 사회안전망을 구축해 나갈 방침”이라고 말했다.

한국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 개요

한국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은 여성가족부 산하 준정부기관으로서 전국 시·도 및 시·군·구에 소재하는 ‘청소년상담복지센터’와 ‘청소년지원센터 꿈드림’을 지도·지원하는 상담복지 서비스 중추기관이다. 청소년의 올바른 인격 형성과 조화로운 성장을 위한 상담복지 서비스 제공, 프로그램 및 정책의 개발과 보급, 전문 상담 인력 양성, 위기청소년 지원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수행하며 대한민국의 미래를 책임질 건강하고 바람직한 청소년 육성에 앞장서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kyci.or.kr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