펍지주식회사, 배틀그라운드 콘솔 ‘크로스 플랫폼 플레이’ 라이브 서버 도입

엑스박스원과 플레이스테이션 등 콘솔 플랫폼 구분 없이 매칭
4.3 업데이트로 ‘생존 마스터리’ 등 신규 콘텐츠 도입

2019-10-02 09:10 출처: 펍지

펍지주식회사가 배틀그라운드 콘솔 크로스 플랫폼 플레이 라이브 서버를 도입한다

서울--(뉴스와이어) 2019년 10월 02일 -- 펍지주식회사(대표 김창한)가 배틀그라운드 콘솔 라이브 서버에 4.3 업데이트 및 ‘크로스 플랫폼 플레이(cross platform play)’를 적용했다고 2일 밝혔다.

크로스 플랫폼 플레이를 통해 엑스박스원(Xbox One)과 플레이스테이션(Playstation) 유저들은 플랫폼 구분 없이 같은 매치 메이킹 풀에 매칭되어 배틀그라운드를 플레이 할 수 있다.

또한 이번 콘솔 4.3 업데이트로 신규 성장형 시스템 ‘생존 마스터리(Survival Mastery)’가 도입됐다. 유저들은 각 매치에서 자신의 생존 스킬을 확인하며 생존에 대한 보상을 받을 수 있고 각 플레이에 대한 상세한 리뷰를 통해 자신뿐만 아니라 팀원들의 전투 상황을 확인할 수 있다. 성과를 다른 유저들에게 보여줄 수 있는 PUBG ID도 추가됐다. PUBG ID에 표시되는 네임 플레이트와 엠블럼, 포즈 등을 커스터마이징 할 수 있다.

신규 총기인 펌프식 더블배럴 산탄총 DBS도 만나볼 수 있다. 보급 상자를 통해서만 지급되며 최대 14발 장전할 수 있고 초당 2발을 발사해 매치 후반 근접전에서 유용한 총기다. 이외에도 다양한 업데이트와 버그 수정이 반영됐다.

배틀그라운드 콘솔 크로스 플랫폼 플레이 및 4.3 업데이트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배틀그라운드 공식 카페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