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매트릭스, ‘일본뇌염백신 국산화 사업’ 보건복지부 국책 사업자 선정

보건복지부 필수 예방 백신 국산화 사업 수주
자체 백신 플랫폼 기술 통해 일본뇌염백신 바이러스주 확보… 동물 시험에서 효과 확인

2022-05-18 10:25 출처: 진매트릭스 (코스닥 109820)

성남--(뉴스와이어) 2022년 05월 18일 -- 진매트릭스(대표이사 김수옥, 109820)가 보건복지부의 필수예방접종자급화 사업자로 선정돼 본격적인 일본뇌염백신 개발에 나선다.

보건복지부는 ‘백신실용화기술개발사업단’을 발족하고 국가 예방 접종 필수 백신의 국산화를 추진하고 있다. 진매트릭스는 이번 일본뇌염백신 국산화 지원 대상으로 선정돼 보건복지부에서 개발 비용을 지원받게 됐다.

일본뇌염은 3군 법정 감염병으로 지정돼 있고, 백신은 1985년부터 국가필수예방접종(NIP)으로 지정된 바 있다. 현재 국내 일본뇌염백신은 중국, 프랑스에서 완제를 수입하거나 백신 원액을 일본으로부터 수입해 제조하는 등 전량 수입에 의존하고 있다.

진매트릭스는 자체 백신 플랫폼 기술을 바탕으로 일본뇌염백신 바이러스주를 확보하고, 바이러스 항원의 대량 배양 및 정제법을 확립했다. 또한 동물 시험을 통해 일본뇌염 백신 후보 물질 ‘GMT-J03’의 유효성을 확인한 바 있다. 회사는 2024년 일본뇌염백신 임상1상 진입을 목표로, 비임상 안전성 시험과 효력 시험을 2023년 중에 모두 끝마칠 계획이다.

김수옥 진매트릭스 대표는 “회사 개발진은 월터리드 육군 연구소와 공동 연구를 통해 일본뇌염백신을 성공적으로 제품화한 경험을 보유하고 있다”며 “정부의 지원을 받는 백신 개발 기업으로서 우리나라 필수 백신의 자급화를 앞당기고, 수출 상품으로도 키워나가겠다”고 말했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